입문서 이후에, 실전 매뉴얼로 산 책이다. 일본사람이 쓴 책인데, 일본사람의 특성에 맞게 일본에는 회사업무와 관련된 다양한 매뉴얼이 존재 한다고 한다. 나중에 시간나면 찾아봐야 겠다.


이 책은 무엇보다도 체계적이라는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홍보팀의 회사내에서의 위상 및 관계를 맨 첫장에 제시하고, 실무적인 측면에서 기사 작성법도 나와 있다.


이 책을 읽고 느낀 점은..


- 홍보팀은 기자와 같다. 엉덩이가 가벼워야 한다. 항상 타팀을 돌아다니며 기자의 눈으로 기사거리를 발굴하라


- 기자들과의 관계를 술마시는 인간관계로 연결하면 곤란하다. 기자와 홍보담당자는 정보를 주고 받는 사이. 따라서 facter book이나 News letter로 관계를 맺으면 좋다.


- 뉴스거리가 정녕 없을때는 간단한 trend 자료도 훌륭한 기사거리가 된다. 신문지의 그 많은 면을 채울려고 기자들이 얼마나 머리가 아프겠는가 ? 간단한 설문조사 , 추석에 직장인이 가장 받고 싶은 선물은 ? 이것도 기사가 된다.


- 홍보를 통해 회사에 줄 수 있는 효과는 다음과 같다. 조직의 활성화(외부 보도자료를 통한 사업부의 활성화, CEO의 전략을 언론을 통해 듣게되는 효과) 재무효과(은행이나 금융권의 자금 대출 ), 마케팅효과(사업부의 상품홍보), 리쿠르팅 효과(외부 잠재 취업자의 회사 선호도)


- 홍보팀장의 역활은 회사의 대변인 역할인다.


- 시간과 비용이 된다면, 사내 사보, 사내 이벤트, 사내 도서관을 만드는 것도 좋다.


- 회사가 지역사회와 공생하고 있다는 자료도 좋은 보도거리이다.

신고
Posted by enterkim 케빈킴

회사에서 홍보업무로 직무 전환하면서, 공부하려고 산 책이다. 항상 어떤 분야를 시작할때, 말랑말랑한 책부터 시작하는데, 이 책은 홍보 실무 담당자가 느꼇던 애환과 팁을 정리한 책이라 입문서로 도움이 되었다.


이 책을 읽으며 느꼇던 것을 몇가지 정리하면..


- 홍보담당자는 회사의 논리로 기자를 상대해야 한다. 그러하기 위해서는 회사에 대한 무한한 애정이 있어야 한다.

회사를 비난하고 비판하는 자는 홍보 담당자가 될 수 없다.


- 기사 작성시에는 날짜, data를 집어 넣으면, 객관적고 사실적인 느낌을 전달 할 수 있다.


- 홍보담당자는 호재는 호재대로 악재는 악재대로 회사의 논리를 개발하여 전달하는 사람이다.


- 홍보는 시기를 놓치면 안된다. NEWS는 새롭다라는 시의성이 강한 분야이기 때문이다.


- 보도자료를 배포하며, 기자가 찾아 주길 기대하지 말고, 기사를 발굴하라 (신문, 잡지, TV의 꼭지를 분석하고

도움이 될만한 정보나 기사거리를 제공)


- 홍보 담당자는 타부서와의 커뮤니케이션이 절대적으로 중요하다(회사가 한목소리를 내기위함. 새로운 기사거리 발굴을 위해)

신고
Posted by enterkim 케빈킴

자유무역, 자유시장을 따르는 신자유주의를 비판한 책. 왜 이명박이 이걸 금서로 만들었는지 알겠다.


개발도상국이 신자유주의를 무조건 받아들이는 것은 파멸을 초래하는건 알겠지만, 현재 선진국과

개발도상국의 중간에 끼어있는 대한민국은 어떻게 해야하는가의 답은 없다.


나도 한때 신자유주의자(시장만능, 작은정부)였는데, 미국 금융이 붕괴하고, 최근 정부의 정책을 보며

생각이 많이 달라졌다.


21세기 대한민국 경제의 쿼바디스를  어떻게 풀어야할지 화두를 던져준 책.

신고
Posted by enterkim 케빈킴

부동산 책을 고르다보니, 짝퉁들이 너무 많다. 이책은 진짜다.


다른 책들은 부동산의 지엽적인 측면을 많이 보는데 반해서, 이 책은 세계경제, 금리, 환율 등 모든 경제

지식을 동원하여 거시적으로 본다.


논리는 심플하고 간단해서 설득력이 대단히 좋다. 가장 인상 깊었던 구절은 다음과 같다.


서울은 반경 40Km의 아주 작은 지역이다. 자동차로 교통체증이 없다고 생각하면 30분만에 주파할 수 있는거리다

이런 곳에 인구 1천만명에 정치,경제, 사회 문화가 밀집되어 있다.


지역으로 따지면, 홍콩이나 대만 싱가포르와 비슷하다. 특히 홍콩은 현재 평당 1억이다. 평당 1천만원은 아직도

싸다. 이 이유는 정부의 과도한 규제때문이다.


전형적인 상승론자의 논리이나, 책 구석구석을 읽어보면 수긍가는점이 많다.

앞으로 부동산 공부할때 도움이 많이 될 책.

신고
Posted by enterkim 케빈킴

- 1주일에 하루만하는 다이어트, 간고등어코치 왕자를 부탁해

체중감량을 위해서는 다이어트보조제(토날린) + 웨이트트레이닝(간고등어코치) + 식이요법(1주일에 하루만 하는 다이어트) 요 3가지가 3위일체 되어야 한다.


' 간고등어 코치의 왕자를 부탁해' 를 읽고, 웨이트 트레이닝이란 식이요법과 운동의 조합임을 알았다.


간고등어 코치의 책에 나오는 음식으로 한달동안 먹다가 지겨워져서, 식이요법에 대한 전문책을 골랐다.


이 책에는 먹어야할 것과 먹지 말아야 할 것이 잘 구분되어 있다. 뿐만 아니라, 직접 요리를 해먹을 수


있는 간단한 조리법도 있다.


맨날 찐겨란만 먹다가, 처음으로 겨란 스크램블과 겨란찜을 해먹었다. 스스로 다이어트 식단을 짜는데 무척


도움이 되는 책.

신고
Posted by enterkim 케빈킴

티스토리 툴바